한국저널

여야,일본의 우리"백색국가 배제 규탄 결의안"만장일치"가결"

입력 : 19.08.02 18:03|수정 : 19.08.02 18:03|이규설 기자|댓글 0
추가경정예산안 6조 8천억원 규모 최종 확정"



여야가 막판 심사에서 진통을 겪었던 추가경정예산안이 6조 8천억원 규모로 최종 확정됐다.

현재 마지막 실무 작업을 진행하고 있는데, 여야는 먼저 본회의를 열고 140여 개 민생 법안과 결의안을 처리했다.  

추가경정예산안이 국회에 제출된지 100일 만에 어렵게 본회의 문턱을 넘었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오늘 낮 5조 8천3백억 규모의 추경안 심사를 마무리했다. 

당초 정부가 요구한 6조 7천 억원에서 8천700억 정도 삭감된 규모이다.

앞서 여야 교섭단체 3당 원내대표는 정부 원안에 일본 수출규제 대응 예산 2천732억 원과 재해 예산 5천억 원을 증액하는데 합의했다. 

대신, 적자국채 발행 총액에서 3천 억원을 삭감하는 등 1조 3천 7백억 원을 감액하기로 했다.

구체적인 감액 대상은 예결위 세부 조율 과정에서 일자리 예산과 제로페이 홍보비 등으로 결정됐다. 

예결위는 추경안 문서화 작업이 끝나는대로 전체회의를 열고 최종 합의안을 본회의에 상정할 예정이다.

국회는 오후 3시 반부터 본회의를 열고 140여 개 민생 법안을 우선 처리하고 있다. 

이번에 통과되는 법안에는 출퇴근길 카풀 허용법과 택시 월급제 등이 포함됐다.  

일본의 보복적 수출규제 조치 철회를 요구하고 화이트리스트 제외를 규탄하는 결의안도 재석 의원 228명 만장일치로 가결됐다. 

ⓒ 한국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사)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21 맨하탄21
(경기본부)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산현로 92번길 60 
 대표전화 1588-2797   /   팩스 02)785-4462   /   발행인 이규설   /   편집인 김태관   /   허가번호 서울특별시 아 20135

Copyright 한국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