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저널

미국,한일갈등 해소 관여 입장"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유지 시사"

입력 : 19.08.03 23:15|수정 : 19.08.03 23:15|김보성 기자|댓글 0


미국측은 파국을 맞은 한일갈등 해소를 위한 '관여' 입장을 분명히 하면서, 해법 찾기를 양국에 주문하고 나섰다.

미 국무부 당국자는 현지시간으로 어제(2일) "미국은 이 문제에 대한 관여를 계속하고 두 동맹간 대화를 촉진할 준비가 돼 있다"며 한일이 창의적 해법을 위한 공간을 찾기를 권고한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미 국무부 고위 당국자는 방콕에서 가진 기자 브리핑에서 한국이 지소미아를 파기할 가능성에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대해 "서로를 방어할 우리의 능력을 떨어뜨릴 것"이라며 반대입장을 밝혔다.

빈센트 브룩스 전 주한미군사령관도 어제 워싱턴DC에서 열린 싱크탱크 포럼에 참석해, "한일 군 지도부가 소통을 계속하고 지소미아 같은 채널을 잃지 않을 것이라는 것을 분명히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19일 기자들과 만나 한일 양쪽에서 요청이 있으면 한일 갈등과 관련해 "관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 한국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사)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21 맨하탄21
(경기본부)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산현로 92번길 60 
 대표전화 1588-2797   /   팩스 02)785-4462   /   발행인 이규설   /   편집인 김태관   /   허가번호 서울특별시 아 20135

Copyright 한국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