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저널

양승태 전 대법원장 사법남용 남용"한상호 변호사 증인신문 진행

입력 : 19.08.07 10:00|수정 : 19.08.07 10:00|김미나 기자|댓글 0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으로 구속 기소된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 대한 재판이 오늘 열리는 가운데 일제 강제징용 재판 당시 일본 전범기업을 대리했던 김앤장법률사무소 한상호 변호사에 대한 증인신문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 변호사는 일제 강제징용 관련 소송이 진행되던 당시 일본 전범기업 측을 변호했던 김앤장에서 송무책임자로 근무한 바 있다.

특히 한 변호사는 양 전 대법원을 대법원장 집무실에서 세 차례 이상 독대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달 한 차례 증인으로 소환됐던 한 변호사는 당시 건강상의 이유로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하고 법정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 한국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사)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21 맨하탄21
(경기본부)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산현로 92번길 60 
 대표전화 1588-2797   /   팩스 02)785-4462   /   발행인 이규설   /   편집인 김태관   /   허가번호 서울특별시 아 20135

Copyright 한국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