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저널

외교부,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문제 적극적 대응 나선다.

입력 : 19.08.13 19:51|수정 : 19.08.13 19:51|김성래 기자|댓글 0



외교부가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정부는 2018년 8월 일본의 오염수 해양방출 계획에 대한 정보를 최초로 입수한 직후 관련 논의를 진행해 나가자고 제안한 바 있다"며 "우리 국민의 우려와 불안이 가중되지 않도록 일본의 투명한 정보 공유와 관련 협의 등을 지속 요구해왔다"고 밝혔다.

하지만 "일본 측은 아직 검토 중이며, 향후 국제사회에 성실히 설명하겠다는 기본 입장만을 알려오고 있다"면서 "필요시 국제기구와 피해가 우려되는 태평양 연안 국가들과도 긴밀히 협력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정부는 다음달 국제원자력기구 총회와 오는 11월 중국에서 열리는 한중일 원자력고위규제자회의 등에서 관련 문제를 제기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정부의 이 같은 언급은 일본의 경제 보복조치로 한일 갈등이 갈수록 심각해지는 상황에서 일본의 태도 변화를 끌어내기 위한 '압박 카드'라는 관측이 나온다.
ⓒ 한국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21 맨하탄21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산현로 92번길 60 이화프라자
 대표전화 1588-2797   /   팩스 02)785-4462   /   발행인 이규설   /   편집인 김태관   /   허가번호 서울특별시 아 20135

Copyright 한국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