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저널

조국 법무부장관 가족펀드 운용사"핵심 인물"코링크 대표"구속영장 청구

입력 : 19.09.09 18:09|수정 : 19.09.09 18:09|김미나 기자|댓글 0


조국 법무부 장관을 둘러싼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사모펀드 의혹'의 핵심 인물들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이 조 장관 관련 의혹 수사에 착수한 이래 피의자 신병 확보에 나선 것은 처음이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오늘 조 장관 가족이 투자한 사모펀드 운용사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 이상훈 대표와 코링크PE로부터 투자받은 가로등점멸기 제조업체 웰스씨앤티 최모 대표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이 대표에게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배임, 증거인멸 교사 혐의가 적용됐다.
ⓒ 한국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사)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21 맨하탄21
(경기본부)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산현로 92번길 60 
 대표전화 1588-2797   /   팩스 02)785-4462   /   발행인 이규설   /   편집인 김태관   /   허가번호 서울특별시 아 20135

Copyright 한국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