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저널

예멘 반군 드론 공격"사우디 유전 파괴"국제유가"급등"

입력 : 19.09.16 09:33|수정 : 19.09.16 09:33|김영신 기자|댓글 0


사우디아라비아 국영석유회사 아람코의 최대 석유 시설 두 곳이 예멘 반군의 드론 공격을 받아 가동이 잠정 중단됨에 따라 국제유가가 개장과 함께 19% 이상 급등했다.

오늘 싱가포르거래소에서 브렌트유 선물은 장 초반 배럴당 11.73달러 오른 71.95달러로 19% 넘게 치솟았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에서 브렌트유는 현재 배럴당 12.35% 상승한 67.66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다음 달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 가격도 장 초반 배럴당 63.34달러로 전장보다 15% 이상 급등한 채 거래를 시작했다.
ⓒ 한국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사)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21 맨하탄21
(경기본부)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산현로 92번길 60 
 대표전화 1588-2797   /   팩스 02)785-4462   /   발행인 이규설   /   편집인 김태관   /   허가번호 서울특별시 아 20135

Copyright 한국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