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저널

국방부,제주 해군부대 병사"코로나19 확진 발생으로"전군"휴가.외박.외출.면회"통제"

입력 : 20.02.21 09:26|수정 : 20.02.21 09:26|김태영 기자|댓글 0



제주 해군 부대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국방부가 내일부터 모든 장병의 휴가와 외출, 외박, 면회를 통제하기로 했다.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각 군 참모총장을 비롯한 주요 간부와 '국방부 확대 방역대책본부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국방부는 전했다.

다만, 경조사로 인한 청원 휴가는 정상 시행하고, 전역 전 휴가를 앞둔 장병들은 부대에 복귀하지 않고 전역할 수 있도록 휴가 일정을 조정하기로 했다.

국방부는 또 코로나19 확진 병사가 나온 제주 해군 부대는 접촉자를 확인한 뒤 전 부대원에게 마스크 착용 등 예방 조치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부대 내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접촉적자들은 격리시켰다며 역학 조사 결과에 따라 후속 조치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0일 1차 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병사는 현재 제주대 병원 음압 병상에 입원한 상태이다.
ⓒ 한국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사)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21 맨하탄21
(경기본부)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산현로 92번길 60 
 대표전화 1588-2797   /   팩스 02)785-4462   /   발행인 이규설   /   편집인 김태관   /   허가번호 서울특별시 아 20135

Copyright 한국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