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저널

검찰,김홍걸 의원 공직선거법 위반"재산 누락 신고"수사 착수

입력 : 20.09.28 14:32|수정 : 20.09.28 14:32|류진하 기자|댓글 0



서울중앙지검은 무소속 김홍걸 의원의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을 공공수사2부에 배당하고, 자료검토를 시작하는 등 본격적인 수사에 들어갔다.

김 의원은 총선 전 재산공개 당시 10억원이 넘는 서울 고덕동 소재 아파트 분양권을 누락해, 4주택을 3주택으로 축소신고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번 수사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지난 23일 김 의원을 검찰에 수사 의뢰하면서 시작됐다.

선관위는 공직선거법 위반 의혹과 관련해 관련해 혐의가 없다고 판단될 경우, 통상적으로 자체 종결한다.

법조계와 정계에서는 선관위의 검찰 수사 의뢰 조치와 관련해 "혐의가 있다고 판단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앞서 김 의원은 아버지 김대중 전 대통령이 일구어놓은 것으로 평가받는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됐다.

민주당 윤리감찰단이 공직선거법 위반과 재산 허위신고 의혹 등에 대해 벌인 진상조사에 김 의원이 성실히 협조하지 않았다는 이유이다.

김 의원을 둘러싼 검찰 수사의 향방에 관심이 쏠린다.
 
ⓒ 한국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사)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21 맨하탄21
(경기본부)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산현로 92번길 60
(경기남부본부)경기도 화성시 금곡로 211-67 (TEL)031-377-5099
(제주본부)제주시 중앙로 304 (TEL)070-8990-8331 
 대표전화 1588-2797   /   팩스 02)785-4462   /   발행인 이규설   /   편집인 김태관   /   허가번호 서울특별시 아 20135

Copyright 한국저널, All rights Reserved.